메뉴 건너뛰기

포럼앤포럼



재난포럼 災難 FORUM: 재난을 바라보는 시선들

한국 사회는 세월호와 메르스 사건을 겪었다. 환경파괴와 사회적 불평등은 점점 심해지고 있다. 파국을 향한 열차는 멈추기보다 가속하는 형국이다.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불안감과, 그래도 아직 희망은 있다는 낙관이 어지럽게 얽혀있다. 이 포럼은 재난의 징후들로 무엇이 있으며 앞으로 어떻게 재고해야 하는지 다양한 분야의 시선을 통해 끊임없이 질문을 던질 것이다.

시선1.  21세기 묵시록 영화와 파국적 상상력
          10/13  이지행 손희정 영화연구자, 장준환 영화감독 
시선2.  묵시록 서사 / 재난과 함께 살기
          10/20  복도훈 문학평론가, 문강형준 문화평론가
시선3.  환경 재난과 방제력(resilience)       
          10/27  박은선 리슨투더시티 디렉터, 마크 볼프람 도시공학자  
시선4.  재난 재고再考 - 재난 이후를 열어내기 위하여
          11/10   윤여일 사회학자
시선5.  공적 기억과 사적 고백의 경계에서  
          11/17  양효실 미학자, 우지안 학생
시선6.  궁동산 104고지 개나리언덕 전투
          11/24   노은주 임형남 건축가

시선7.  공감과 경계
          12/1  이명수 심리기획자
시선8.  통치 불가능한 도시
          12/8   임동근 정치지리학자
시선9.  실종과 이산
          12/15  임민욱 아티스트
시선10. 재난 피난처로서의 서점
          12/21  더북소사이어티 (구정연, 임경용)
          * 마지막 시간은 월요일 저녁에 진행합니다.

시선6. 궁동산 104고지 개나리언덕 전투

1950년 서울 탈환 때 격전이 벌어졌던 연희동 궁동산 104고지 아래, 봄이면 개나리가 아름답게 피어나던 언덕이 어느 날 갑자기 개발 불가였던 1등급 비오톱을 해제하고 시작된 공사에 의해 사라질 위기에 처했다. 65년 만에 재발한 '궁동산 104고지 전투'는 아직 진행 중이다. 
합법을 가장한 폭력, 뜻밖의 개발로 벌어진 지역 커뮤니티와의 충돌 등 극단의 자본주의적 사회 현상에서 발발한 도시형 재난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는?​

 

참조:
관련뉴스: 연희동 '궁동산 난개발' 교육당국이 제동 (세계일보. 2015.10.18)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2&aid=0002935057&viewType=pc


노은주 임형남

가온건축 공동대표. 땅과 사람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둘 사이를 중재해 건축으로 빚어내는 것이 건축가의 역할이라 생각한다.
<금산주택>, <루치아의 뜰>, <신진말 빌딩>, <존경과 행복의 집>, <언포게터블> 등의 설계와, 적십자 시리어스 리퀘스트, 유니세프 아동,청소년 친화공간, 북촌길‧계동길 탐방로 등 도시․사회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그들은 그 집에서 무슨 꿈을 꾸었을까』, 『사람을 살리는 집』, 『나무처럼 자라는집』, 『작은 집, 큰 생각』, 『이야기로 집을 짓다』, 『서울풍경화첩』 등 9권의 저서를 냈고, 2010년부터 세계일보 <키워드로 읽는 건축과 사회> 칼럼을 연재 중이다. 


 

일시: 2015년 11월 24일 화요일 오후 7:00~9:30
장소: 정림건축문화재단 라운드어바웃 (서울 종로구 자하문로8길 19) 
- 3호선 경복궁역 3번출구 도보 10분 거리, 혹은 온그라운드 맞은편 골목 내 50m.   [지도 바로가기]
- 주차공간이 없으니 대중교통을 이용 바랍니다. 

기획: 정림건축문화재단, 문강형준 문화평론가 공동

주최: 정림건축문화재단  http://junglimfoundation.org/
문의:  lee@junglimfoundation.org  / 02-3210-4991

참가신청: 홈페이지 등록과 참가비 송금
- 1회 5,000원
- 하나 이상의 프로그램 신청 및 송금을 하시는 경우, 반드시 이메일로 신청 프로그램이 무엇인지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계좌정보: 하나은행. 272-910020-22604  (예금주: 정림건축문화재단)  
- 참가비 송금이 마무리 되어야 신청이 완료되며, 확인 문자를 보내드립니다. 장시간 미입금 시 사전 확인 후 취소됩니다.
- 최대 2일 내에 (주말 제외) 확인 문자를 받지 못하신 분은 문의 바랍니다. 

유의:
- 취소 신청은 하루 전(월요일) 낮 12시 전에 위의 문의 이메일로 신청한 분에 가능하며, 7일 이내에 연락 및 환불을 해드립니다.  
- 홈페이지 상의 참가신청이 마감되어도 현장등록이 가능하나, 마련된 자리보다 많은 분들이 오는 경우 서서 참여할 수 있는 점 유의 바랍니다. (현장등록은 현금만 가능)
- 신청취소 및 정보수정은 담당자만 가능하니 '문의'의 이메일이나 전화로 연락 바랍니다.